상단여백
HOME 스포츠
일본, U-20 월드컵 16강 확정…이탈리아와 0:0 무승부
16강을 확정한 일본.(뉴시스)

일본이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조 2위로 16강에 올랐다.

일본은 30일(한국시간) 폴란드와 비드고슈치 스타디움서 열린 대회 B조 이탈리아와 3차전에서 0-0 무승부를 기록했다.

일본은 승점 5(1승2무)를 기록, 승점 7(2승1무)의 이탈리아에 이어 16강 직행 티켓을 따냈다. 지난 2017년 열린 한국 대회 이후 2회 연속 16강 진출이다.

일본은 1차전에서 에콰도르와 1-1로 비겼고 2차전서 멕시코를 3-0으로 대파하면서 16강을 예약했다. 

이번 대회에선 6개조 1, 2위 12개 팀이 16강에 직행하고, 3위 팀끼리의 성적을 따져 4팀이 추가로 16강에 합류한다.

일본은 다가와 교스케(FC도쿄)가 전반 9분 페널티킥을 얻어내 승기를 잡는듯 했다. 하지만 다가와의 킥이 골키퍼에게 막히면서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설상가상 전반 22분 다가와가 부상으로 빠지면서 위기를 맞았고, 후반 31분에도 사이토 고키(요코하마FC)가 어깨 부상으로 실려나가는 등 악재가 겹쳤다. 

일본은 16강에서 F조 2위와 8강을 다툰다. 한국이 속한 조다. 

현재 한국이 1승1패를 기록 중이기 때문에, 한국-아르헨티나전 결과에 따라 16강서 한일전이 성사될 가능성이 있다. 

에콰도르는 멕시코를 1-0으로 이겨 1승1무1패로 조 3위가 됐다. 다른 조 경기 결과에 따라 16강 진출 여부가 결정될 전망이다. 

A조에선 개최국 세네갈과 콜롬비아가 16강행을 확정했다.

콜롬비아가 타히티를 6-0으로 완파하며 승점 6(2승1패)를 기록했고 이미 2승을 기록했던 세네갈은 이날 폴란드와 비겨 무패(승점 7, 2승1무)로 토너먼트에 진출했다.

폴란드는 1승1무1패를 기록, 16강 진출 가능성을 남겨뒀다.

디지털뉴스팀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축구#월드컵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