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화제기사
편의점에 물 사러 들렀다 범인 딱 알아본 ‘눈썰미 갑’ 형사들
출처=경남경찰/페이스북

편의점에 물을 사러 들어갔다가 우연히 물건을 고르던 남자와 마주쳐 한눈에 수배 중인 범인임을 알아보고 검거한 영상이 공개됐다.

경남지방경찰청은 9일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에 ‘물을 사러 편의점에 들어간 형사들, 첫눈에 알아본 그 사람…’이라는 설명과 함께 한 편의점 내부영상을 게시했다.

영상에서 검은색 상의 차림의 한 남성이 편의점에서 뭔가를 고르고 있다. 이어 젊은 3명의 남성이 편의점에 들어와 물을 사려고 음료 진열대 앞에서 섰다.

물 사러온 형사들(오른쪽 위)와 범인(오른쪽 아래) /경남경찰 페이스북
품안으로 들어온 범인을 알아차린 경찰들 /경남경찰 페이스북

세 남자가 자신들 앞을 지나는 검은색 상의의 남자와 마주치자 ‘어? 그 사람?’, 그들은 그 남자를 첫눈에 알아보고 바로 핸드폰을 열어 ‘맞아 이 사람이 그 사람’임을 확인, 세 사람은 편의점을 나간다.

밖에서 남자가 계산을 끝내고 나오기를 기다려 신분증을 요구하고 확인 후 팔을 붙잡았다.

이 젊은 세 남자가 검거한 사람은 4월 16일 한 노래방에서 주인이 없는 틈을 타 노래방 카운터에서 돈 100만원과 귀금속이 든 가방을 훔쳐 달아난 절도범이었다.

경남경찰 페이스북
경남경찰 페이스북

또 지난 29일 밤 12시 무렵 술 취한 여성을 부축하는 척하면서 금품을 절취한 범인이기도 하다.

현장에 있던 젊은 세 남자는 새내기 형사들로, 서민들의 피해가 많은 생활범죄수사에 지원되어 탐문 수사 중이었다.

오후 4:40분경 목도 마르고 해서 “물이나 좀 마시고 일하자”며 편의점에 들어갔다가 우연히 마주친 남자의 낯익은 얼굴을 알아봤다.

마산동부경찰들은 서민 피해 발생 시 채팅방에 정보를 공유하는데, 거기서 평소 용의자 얼굴을 익혀뒀던 것이다.

이 편의점 현장 검거로 우리나라 경찰이 상당히 눈썰미가 있고 뛰어난 수사인력을 확보하고 있다는 사실이 또한번 검증됐다.

김유리 기자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의점#범인#형사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