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KBS, '휴스턴영화제' 출품작 모두 수상
'안동호 쇠제비갈매기의 비밀' ©KBS

KBS가 미국 '2019 휴스턴 국제영화제'에 출품한 13개 전 작품이 수상했다.  

KBS에 따르면 13일 오후(현지시간) 미국 휴스턴에서 열린 이 영화제에서 '안동호 쇠제비갈매기의 비밀'이 심사위원 특별상을 받았다.  
         
청주총국의 지역 편성 프로그램 '미래를 위한 선택, 축산혁명'과 '뉴스 9'의 '나는 대한민국 미혼모입니다'가 대상을 받았다.  

다큐멘터리 '시사기획 창 – 광복절특집 위안부', KBS 스페셜의 '주문을 잊은 음식점', 드라마 '마녀의 법정', 다큐멘터리 '인간극장'의 '삶이 끝날 때까지'가 금상을 차지했다.   

 '휴스턴 국제영화제'는 1961년 영화감독 헌터 토드가 독립 영화 제작인을 대상으로 시작한 영화제다. '샌프란시스코 영화제'와 '뉴욕 영화제'에 함께 북아메리카에서 가장 긴 역사를 가진 전통 있는 국제상이다.

전경림 기자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BS#'휴스턴영화제' 출품작#수상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