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화제기사
강한 남자 아이콘 '의리남 김보성' "닭이 제일 무서워 치킨도 못먹어"
SBS '미운 우리새끼' 캡쳐

지난 7일 방영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김보성이 닭 앞에서 한없이 약한 모습을 보여 시청자들에게 새로운 모습을 선사했다.

항상 ‘의리’를 강조하며 강한 모습을 어필해 온 김보성이 이날 방송에서 이상민과 함께 서당의 닭장을 찾았다가 닭 소리만 듣고 줄행랑을 쳤다.

이상민과 닭장까지 걷던 김보성은 감자기 “아우야”하며 이상민을 불러 세웠다.

SBS '미운 우리새끼' 캡쳐

이어 그는 “나...닭을 제일 싫어해...”라며 주저하는 모습을 보였다.

닭을 왜 싫어하냐는 이상민의 물음에 그는 “어린 시절에 트라우마가 있었던 것 같아”라고 말해 정확한 이유를 알 수 없어 했다.

심지어 치킨도 안 먹을 정도로 닭에 거부감을 가지고 있었다. 그러나 달걀은 생으로 먹을 정도로 좋아한다고 말해 보는 이들을 의아케 만들었다.

SBS '미운 우리새끼' 캡쳐

그는 “나 김보성 10명에 닭 1마리가 붙어도 이길 수 없다”며 엄청난 공포증이 있음을 설명했다.

그러던 중 닭장 속에 문이 살짝 열린 틈으로 닭 소리가 크게 들리자 김보성은 부리나케 뛰기 시작해 닭 공포증의 심각성을 느끼게 했다.

한편 김보성은 독특한 캐릭터만큼이나 꾸준하게 선행을 베풀어 온 것으로 유명하다.

각종 기부는 물론 2005년부터 이어온 사랑의 열매 홍보대사, 로드 FC 데뷔전 파이트 머니 기부 등 사회적으로 모범이 되는 모습을 보여 왔다.

김미래 기자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의리#김보성#닭#치킨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