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특집 션윈 월드투어
승경숙 명인 “더 많은 사람에게 션윈 예술성 전하고 싶어”
무형문화재 제98호 보유자 승경숙 명인.(포토그래퍼 김국환)

지난 20일 수원 ‘경기도문화의전당’을 찾은 중요무형문화재 제98호 '경기도도당굿' 보유자 승경숙 명인은 션윈 2019 월드투어를 손꼽아 기다렸다고 말했다. 

그는 굉장히 보고 싶었던 공연이라 기대하고 왔는데 역시 잘 왔다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처음 막이 오를 때 웅장함은 물론이고 두 사회자가 프로그램 간 여백을 잘 연결해 주어 시작하기도 전에 박수를 치면서 관객들이 빠져들게 돼요.”

가장 인상적인 무대로는 고전소설 서유기를 중심으로 한 ‘여인국’을 꼽았다. 이 프로그램은 황금 원숭이인 손오공이 저팔계, 사오정과 함께 당나라 승려 삼장법사를 스승으로 모시고 법사의 육신을 빼앗아 영생을 얻으려는 악귀, 요괴들을 물리치며 수행하는 과정을 다룬 중국 무용극이다.

“1부만 봤잖아요. 2부가 굉장히 기대되고 작품마다 감동이에요. 저만 그런지 몰라도 저는 진짜 좋아요.”

그는 “제가 중국계예요. 그래서 궁궐이나 날아다니는 이런 걸 좋아해요. 오늘 정말 잘 왔어요. 고대부터 이어진 이야기뿐 아니라  모든 게 신선하고 좋았습니다. 이 공연은 역사적, 예술적, 복합적인 무대여서 더 많은 사람에게 션윈의 예술성을 전하고 싶어요”라고 덧붙였다.

수원=션윈보도센터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션윈#션윈예술단#션윈_월드투어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