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국내 사회
입사 결정짓는 1순위 '직무관련 경험'

입사를 결정짓는 가장 중요한 요인에 대해 채용담당자와 신입 및 경력구직자 모두 '직무 관련 경험'을 선택했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신입 구직자 1081명과 경력 구직자 1105명, 인사담당자 106명에게 '최근의 채용트렌드 변화를 비춰 볼 때, 귀하는 다음 중 입사를 결정짓는 가장 중요한 요인 1가지'를 물은 결과, '직무 관련 경험‘이 43%로 1위를 차지했다.

입사에 있어 기존의 스펙 위주의 선발에서 블라인드 채용이 늘어감에 따라 신입 구직자(45%), 경력 구직자(39%), 그리고 인사담당자(52%) 모두 직무경험을 제1위로 꼽아, 지원직무에서의 적합성이 중요한 평가기준이 됐다고 인크루트는 풀이했다.

인사담당자와 경력 구직자가 2순위로 중요하게 생각한 항목은 ‘자격증’(17%)이었다. 신입 구직자만 유일하게 '면접스킬'(13%)을 입사에서 두 번째로 중요하게 여긴다고 선택해 시각차를 보였다.

인크루트는 인사담당자와 경력 구직자는 지원직무에서의 관심과 적합도를 객관적으로 증명해 보일 수 있는 장치로 ‘자격증’을, 신입 구직자는 면접 및 면접에서의 활동사항을 좀 더 중요하게 여기는 것으로 해석했다.

한편, 인사담당자는 직무경험, 자격증에 이어 나이, 외모·인상 그리고 면접스킬(각 5%로 동률)을 중요하다고 선택했다. 인사담당자가 나이, 외모·인상 그리고 면접스킬 중요성이 신입 및 경력직 구직자보다 높게 나타났다.

서미영 인크루트 대표는 “기업별 모집 규모가 세분화되고 선발기준이 직무 중심으로 향해 가는 만큼 현재의 채용 트렌드에 대해 구직자와 인사담당자의 의견이 일치했다”고 말했다.

김현진 기자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사#1순위#직무관련경험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