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국제
트럼프 “金과 차기 회담 약속 없었다…언제 열릴지 장담 못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8일(현지시간) 하노이 메트로폴 호텔 회담장에서 정상회담을 하고 있다.(Vietnam News Agency_Handout_Getty Images)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8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차기 회담 약속은 없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김 위원장과의 회담 이후 숙소인 베트남 하노이 JW메리어트호텔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김 위원장과의 다음 회담을 약속했냐”는 질문에 “다음 회담 약속은 없었다“고 답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차기 회담이 곧 이뤄지느냐"는 질문에도 “다음 회담이 열리기까지 오래 걸릴 수도 있고 곧 열릴 수도 있다”며 "빨리 열렸으면 하지만 오래 걸릴 수도 있다. 장담은 못 한다"고 애매모호한 답변을 내놨다.

또 “만족스럽지 않은 합의를 하느니 시간이 걸리더라도 제대로 된 합의를 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서 '하노이 선언' 공동성명이 무산된 데 대해 “오늘 합의를 할 수 있었지만 그렇게 한 합의는 만족스럽지 않았을 것”이라며 “제대로 된 합의를 위해 지금 시점은 좋지 않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앞으로 대북제재가 더 강화될지에 대한 질문에 트럼프 대통령은 “속단할 수 없다. 북한 주민들까지 생각하면서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혜숙 기자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럼프#북한차기회담미정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