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첼시, 손흥민 영입 관심..."이적료 1168억 원, 연봉 현재 3배"
토트넘 손흥민이 2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서 열린 2018-2019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5라운드 뉴캐슬과의 경기에서 결승 골을 넣었다. 손흥민은 후반 결승골로 토트넘을 1-0 승리로 이끌었다.(뉴시스)

잉글랜드 토트넘 홋스퍼에서 맹활약하고 있는 손흥민의 이적설이 제기됐다. 같은 프리미어리그 라이벌인 첼시가 손흥민에게 관심을 보인다는 것이다.

영국 축구 전문 매체인 '아이풋볼'은 5일(한국시간) "첼시가 이번 여름 이적시장에서 한국의 스타인 손흥민을 영입하려는 대담한 계획을 세우고 있으며 8000만 파운드(한화 약 1168억 원)의 이적료를 지불할 준비가 됐다"고 보도했다.

또한 “첼시의 소유주인 로만 아브라모비치는 손흥민을 프리미어리그 최고 선수 중 한 명으로 간주하고 있으며 그에게 큰 감명을 받아 수표책을 열어 영입할 준비가 됐다”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첼시는 손흥민이 토트넘에서 받는 주급의 3배를 지급할 계획”이라며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은 여전히 손흥민이 필요하다고 토트넘 이사진에 말했다”고 전했다.

현재 손흥민은 토트넘에서 주급 14만 파운드(한화 약 2억원)을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주급이 3배로 뛴다면 42만 파운드(한화 약 6억 원)에 달하는 엄청난 금액이다.

EPL 최고액의 주급을 받는 것으로 알려진 알렉시스 산체스(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받는 39만 파운드(한화 약 5억7천만 원)보다 더 많은 돈이다.

손흥민은 이번 시즌 토트넘 최고의 스타로 급부상하며  핵심선수로 자리를 확고히 하고 있다. 특히 지난 2일 뉴캐슬과의 25라운드 경기에선 후반 38분 천금 같은 결승포를 쏘아 올리며 팀 승리를  지휘하고 있다. 아시안컵 8강 탈락 후에는 복귀하자 마자 2경기 연속골로 존재감을 과시했다.

BBC 축구 분석가인 가스 크룩스는 지난 4일(한국시간) 손흥민을 EPL 주간 ‘베스트 11’ 미드필더 부문에 선정했다. 그는 "손흥민이 돌아와 정말 다행"이라면서 "그가 돌아온 것은 페라리에 가솔린을 넣은 것과 같다"고 극찬한 바 있다.

한편, 손흥민은 이날 설날을 맞이해 토트넘 공식 소셜미디어를 통해 국내 팬에게 인사를 남기기도 했다.

강정옥 기자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첼시#손흥민#이적설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