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아내에게 '매 순간' 설렌다고 고백한 김기방, “절친 조인성 안 부럽다”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쳐

배우 김기방이 아내에 대한 무한 애정을 과시하며 시청자에게 달달한 웃음을 선사했다.

지난 9일 방영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배우 김기방이 행복한 일상과 함께 아내에 대한 애정을 가감 없이 드러냈다. ‘야수의 은밀한 매력’을 주제로 전파를 탄 이날 방송에는 김기방 외에도 개코, 미쓰라진, 김인권이 출연해 각기 다른 입담을 과시했다.

김기방은 지난 2017년 9월 맺은 백년가약 이후 약 1년에 걸쳐 이뤄진 결혼생활을 자랑하며 “태어나서 제일 잘한 일이 결혼한 것”이라고 고백했다. 

“아내와 함께 살고 있다고 생각하면 늘 설렌다”고 말한 김기방은 이내 “더 자랑하고 싶은데 느끼해 할까봐”라며 말을 줄였다. 아내에 대한 김기방의 진심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이었다.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쳐

하지만 김기방의 ‘아내 찬양’은 멈추지 않았다. 지난 1년 동안 작품 활동을 하지 않았다고 밝힌 김기방은 “작년 출연료가 올해 입금돼 아내에게 전부 줬다”며 “나는 용돈을 받아 생활하고 있다. 사업을 하는 아내에게 생활비를 따로 주지 않아도 된다”고 말했다.

‘아내가 걸어다니는 중소기업 같다’라는 질문에 김기방은 “직원은 100명 정도이고, 가족 사업이다”라며 “언니 부부가 대표로 있고 아내는 부대표로 있다”고 자세하게 설명했다. 김기방의 아내는 현재 화장품 브랜드인 ‘그라운드플랜(희바리)’의 부대표로 일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과거에는 1세대 인터넷 쇼핑몰인 ‘바리에디션’의 메인모델로도 활동하며 유명세를 타기도 했다. 

출처=김기방 인스타그램

김기방은 이어 연애 시절의 러브스토리를 풀기 시작했다. “첫 데이트 때부터 아내가 나에게 반했다는 걸 확신했다”고 밝힌 김기방은 “될 것 같다는 확신이 있어서 자신 있게 밀어붙였다”고 고백했다. 아내를 처음 만난 날의 옷차림 등을 또렷이 기억해낸 김기방은 “만난 지 3일 만에 고백했고, (2년간의 교제 끝에) 큰 불화 없이 결혼했다”고 밝혔다.

한편, ‘조인성과 절친한 사이로 알려져 있다’는 MC들의 언급을 들은 김기방은 “인성이 때문에 연기를 시작했지만 덕을 본 적은 없다”고 말했다. 김기방은 이어 “이제는 아내와 함께 셋이서 다닌다”며 “아내가 조인성의 연애 상담을 깐깐하게 잘 해주는 편”이라고 고백했다.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쳐

변함없는 우정을 드러낸 김기방은 “조인성으로 사는 것보다 훨씬 낫다”고 익살스럽게 말하며 좌중을 웃겼다. 자신의 삶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낸 김기방은 “편하게 여기저기 돌아다닐 수 있고, 결혼도 했다. 기본에 충실한 삶을 살고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윤종신은 “이런 걸 ‘정신승리’라고 이야기한다”고 받아치며 폭소를 유발했지만, 패널들이 보인 김기방의 아내 사랑에 대한 부러움은 시청자들에게 달달한 울림을 전했다.

재치 있는 입담으로 ‘사랑꾼’의 면모를 드러낸 김기방에 대해 네티즌들은 ‘수더분하고 착해 보인다. 아내에게 잘 할 것 같다’, ‘김기방 눈에서 꿀이 떨어지더라’ 등 부러움 가득한 반응을 보이고 있다.

박형준 기자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방#개코#미쓰라진#김인건#라디오스타
관련 태그 뉴스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