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화제기사
임산부에게 내민 택시기사 선물... 잔잔한 감동
  • 강유정 기자
  • 승인 2018.08.10 11:10

한 택시기사가 임신한 승객에서 건낸 선물이 네티즌에게 잔잔한 감동을 선사했다. 

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임산부 감동하게 한 택시기사님’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친구 집에 가기 위해 택시를 탔는데 타자마자 기사가 팔걸이 쪽 수납 공간에서 점퍼를 꺼내고는 주머니를 뒤적거렸다고 했다. 

잠시 후 택시기사는 “임산부입니까?”라고 물었고 “그렇다”고 하자 “요즘 애 안 낳으려고 하는데 착하다. 대단하다”고 말했다. 이어 택시기사는 글쓴이에게 하얀 봉투를 건넸다. 봉투에는 “순산을 기원합니다”라는 글귀가 적혀 있었다.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택시기사는 “임산부가 타면 택시 요금도 안 받는다. 큰 돈은 아니지만 먹고 싶은 거 사 먹으라고 봉투를 챙겨다닌다”고 말했다. 글쓴이는 “말씀만으로도 감사합니다. 괜찮습니다”라며 거절했지만 택시기사의 부탁을 차마 거절할 수 없었다고 한다. 

결국 글쓴이는 “택시기사님과 실랑이(?)를 벌이다 택시비만 겨우 결제하고 내렸어요”라며 “오늘 이 감동 정말 잊지 못할듯해요”라고 자신의 경험담을 전했다. 

이같은 사연에 다수의 네티즌들은 “운전해서 돈 벌기도 쉽지 않을텐데 택시 기사님 대단하다”라며 감탄했다.

강유정 기자  

<© 대기원시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감동 사연#임산부 감동#임산부 감동하게 한 택시기사님#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