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국내 사회
샐러드 제품에 죽은 개구리 발견… 매장 대응이 더 황당

 

출처=JTBC 영상 캡처

샐러드에서 죽은 개구리가 발견됐다는 주장이 인터넷으로 급속히 퍼지고 있다.

JTBC 27일 보도에 따르면, 국내의 유명 제과 매장 샐러드 제품에서 죽은 개구리 일부가 나왔다.

지난달 28일 20대 여성 강 씨는 서울 중랑구 면목동에 있는 유명 제과 매장에서 샐러드 제품을 구매했다.

출처=JTBC 영상 캡처

강씨는 샐러드를 먹다가 이상한 것이 씹히는 것을 느껴 “이게 뭐야”라고 소리치며 내뱉었다. 알고 보니 강씨가 뱉은 것은 죽은 개구리 일부분이었다.

확인 후 밥도 못 먹었다는 강 씨는 매장에 항의하러 갔지만, “아는 분이라 다행이다. 웃으면 안 되는데 웃음밖에 안 나온다”고 말한 직원의 대응에 더 황당했다.

강 씨의 신고를 받은 식약처와 담당구청이 조사했지만, 개구리가 들어가게 된 경로는 확인되지 않았고, 해당 매장에 위생 관리에 관한 행정 처분을 내릴 예정이다.

해당 제과 본사 측은 유통ㆍ제조 과정 등에 문제가 있었는지 확인하고, 철저한 위생 관리를 하겠다고 밝혔다.

서인권 기자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샐러드#죽은개구리#면목동제과매장
관련 태그 뉴스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