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스포츠
'신과 함께' 하정우 등 대만 간다
  • 전경림 기자
  • 승인 2018.07.14 14:20
사진=뉴시스

국산 판타지 블록버스터 '신과함께-인과연'이 국내외 개봉을 기념해 타이완에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13일 롯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신과함께-인과연'에 출연한 배우 하정우(40)·주지훈(36)·마동석(47)·김동욱(35)·이정재(45)·김향기(18)는 5일 현지로 가 8일까지 해외 관객을 만난다.  

이들은 레드카펫을 시작으로 일본, 홍콩,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태국, 필리핀 등 아시아 10여 개국 매체와 기자회견, 무대 인사 등을 한다.

'신과함께-인과 연'은 지난해 11월 개봉해 1441만 명을 모은 영화 '신과 함께' 후속편이다. 환생이 약속된 마지막 49번째 재판을 앞둔 저승 '삼차사'(하정우·주지훈·김향기)가 그들의 1000년 전 과거를 기억하는 '성주신'(마동석)을 만나 이승과 저승·과거를 넘나들며 잃어버린 비밀의 연을 찾아가는 이야기다. 8월1일 개봉.
 

전경림 기자  

<© 대기원시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영상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영상
  • 1
  • 2
  • 3
  • 4
  • 5
여백
포토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