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국제
깜짝 '야경 투어'하고 셀카 찍은 김정은, 파격행보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8.06.12 08:00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북미정상회담을 불과 12시간 남겨둔 11일 저녁 싱가포르 시내 시티투어를 나섰다.
싱가포르 현지 언론 스트레이츠타임스는 이날 오후 9시23분께 "김 위원장이 시티 투어를 위해 세인트리지스 호텔을 떠났다"고 보도했다.

김 위원장의 외출에는 리용호 외무상, 김영철 북한 노동당 중앙위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 리수용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김여정 북한 노동당 제1부부장, 김성혜 통일전선부 통일전선책략실장 등이 동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첫 행선지에는 비비안 발리크슈난 싱가포르 외무부 장관과 오예쿵 교육부 장관도 함께였다. 이들은 함께 활짝 웃으며 셀카를 찍기도 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1일 저녁 가든스바이더베이를 방문해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외무장관(왼쪽)과 기념촬영을 했다.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외무장관 페이스북.

김 위원장은 다음 코스로 마리나베이샌즈 안으로 들어가 호텔 정상에 있는 스카이파크를 방문했다. 이후 두리안처럼 생긴 빌딩인 싱가포르의 대표 복합 문화 공간 에스플러네이드를 둘러봤다.

김 위원장은 숙소인 세인트레지스호텔에 오후 11시 즈음 복귀한 것으로 알려졌다.

디지털뉴스팀  디지털뉴스팀의 다른기사보기

<© 대기원시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은#파격행보#북미정상회담#김정은 시티투어#싱가포르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