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북한
김정은, 방남 성과 보고 받아…“방문 성과는 매우 인상적”
  • 방지유 기자
  • 승인 2018.02.13 10:23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남쪽을 방문하고 평양에 귀환한 김여정 당 중앙위 제1부부장 등 고위급대표단과 만나 이들의 활동 내용을 보고받고 기념사진을 찍었다고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13일 보도했다.(노동신문)

로이터통신과 일본 지지통신은 13일 북한의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남한을 방문하고 돌아온 대표단으로부터 보고를 받고, 남북관계 개선 방향을 지시했다고 북한 조선중앙통신을 인용해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남한을 방문하고 돌아온 고위 대표단을 만나 보고를 받았으며, ‘북남 관계 개선 발전 방향’을 구체적으로 제시하며 해당 부문에서 실무적 대책을 세울 것을 지시했다고 전했다.

김정은은 여동생 김여정 노동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 등 고위 대표단의 남한 방문 성과에 만족감을 표했으며, 남한 정부가 북한 대표단을 최우선시하며 노력을 기울인데 대해 “매우 인상적이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이번 올림픽을 계기로 북과 남이 화해와 대화의 좋은 분위기를 더욱 승화시켜 훌륭한 결과들을 계속 쌓아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김여정 당 제1부부장과 김영남 최고 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은 지난 11일 오후 서울 중구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열린 북한 삼지연관현악단 공연을 문재인 대통령 부부와 함께 관람한 후 2박 3일 간의 일정을 마치고 인천공항을 통해 북한으로 돌아갔다.

방지유 기자  

<© 대기원시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