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시사 국내
태풍 탈림, 15일 오전 제주 서귀포 인근 해상 접근
태풍 탈림 위성사진

당초 중국 대륙으로 향하리라 예상했던 제18호 태풍 ‘탈림(TALIM)’이 일본으로 방향을 틀어 규슈지역을 향하고 있다.

기상청은 14일 탈림이 일본 오키나와에서 서쪽 320㎞ 떨어진 해상에서 시속 12㎞로 북북서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탈림은 중국 동부 해역으로 접근하다가 내일 오전 제주 서귀포에서 남남서쪽 530㎞ 해상으로 접근할 것으로 보인다. 오는 16일 오후 3시 이후 태풍의 눈이 서귀포 남쪽 300㎞ 해상에 위치하면서 제주도와 가장 가까워질 전망이다.

탈림은 미국 플로리다를 강타한 허리케인 ‘어마’와 비슷한 위력으로 계속 자라고 있다. 현재 중심부근 최대 풍속 초속 45m, 중심기압은 945㍱이지만 더 강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미 제주도는 풍랑주의보가 내려지는 등 탈림의 영향을 받기 시작했다. 기상청은 특히 제주도와 가장 가까워질 때인 16~17일에 남부지역과 제주도에 직‧간접 영향을 미칠 수 있어 대비를 당부했다.

 

사회부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