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특집 션윈예술단
미국사회, 션윈공연에 찬사…“최고의 공연"
  • 휴스턴=린난위(林南宇) 기자
  • 승인 2017.01.02 06:07
지난 12월 26일 휴스턴에서 열린 션윈국제예술단 첫 공연은 만석을 이뤘고 관객들의 기립 박수로 마무리됐다. (다이빙(戴兵)/대기원)

션윈예술단은 지난 12월 22일 미국에서 2017년 전 세계 순회공연을 시작했다. 지난 10년간 전 세계를 돌며 중국 고전무용과 중국 전통문화 열풍을 일으켰던 션윈은 올해 같은 규모의 5개 예술단이 전 세계를 돌며 130개 도시에서 400회의 공연을 선사할 예정이다.

션윈은 지난 12월 22일, 오클라호마주 오클라호마시티, 미시간주 디트로이트, 오하이오주 신시내티 3개 도시에서 동시에 공연을 열었다. 크리스마스와 신년에는 텍사스 휴스턴(12월 26일부터 1월 2일), 오스틴(12월 26일부터 28일), 캘리포니아 프레즈노(12월 27일부터 28일)와 캐나다 키치너 워털루(12월 29일)를 찾았다.

션윈 측은 “이 기간에 자리가 없어 관객의 요구에 따라 원래 판매하지 않는 구석 자리 좌석까지 임시로 판매하기도 했다”며 “특히 열 번째로 공연을 하는 휴스턴에서는 매년 크리스마스나 새해가 되면 션윈을 꼭 찾는다는 관객도 많았다”라며 이번 시즌에 대한 관객의 뜨거운 반응을 전했다.
 

휴스턴 중국인 관객 “귀국 미룰 만큼 션윈 보고 싶어”

중국인 덩(鄭) 여사는 3년 전 방문학자로 중국에서 미국으로 건너왔다. 휴스턴에서 션윈을 관람한 그녀는 “듣던 대로 대단하다. 그동안 본 공연 중 단연 최고였다. 중국은 물론이고 어디에서도 이렇게 멋진 공연을 볼 수는 없을 것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원래 12월 중 중국에 돌아갈 예정이었던 그녀는 “주변의 서양인 동료와 중국 지인들의 추천으로 션윈을 보려고 귀국까지 미뤘다. 모두 션윈을 극찬했다. 덕분에 나도 공연을 볼 수 있었는데 절대 후회하지 않을 선택이었다”라고 전했다.
 

디트로이트 관객 “연례행사로 4년째 션윈 관람”

자동차의 도시 미시간주 디트로이트에서 열린 션윈 공연은 매진을 이어갔다. 이에 션윈 측은 공연 시작 전 일부 좌석을 추가해 특별석을 마련하기도 했다.

항공우주 설비 제조사 ‘어센트 에어로스페이스드’(Ascent Aerospaced) 마이클 마펫(Michael Mahfet) 회장은 무용을 공부하는 딸과 아내를 데리고 4년째 션윈 공연을 관람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딸과 함께 매년 션윈 공연을 관람하는 것은 우리 집의 연례행사 중 하나다. 딸에게 아름다운 문화를 알려줄 수 있어서 정말 좋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션윈 공연에서 엿볼 수 있는 색채의 아름다움, 중국 고전 무용, 다양한 이야기, 살아 움직이는 배경 화면 등은 어디에서도 볼 수 없다. 이렇게 다양한 예술적 요소를 결합한 공연을 많은 사람이 꼭 봤으면 한다. 직접 봐야만 이 생생한 감동을 전달받을 수 있다”라고 덧붙였다.

딸과 함께 디트로이트 션윈 공연장을 찾은 켈빈 티어니(Kevin Tierney) 美 GM사 시스템 네트워크 안전 총감독은 “일 때문에 중국에 매년 몇 차례씩 오가는데 오늘은 디트로이트에서 션윈 공연을 볼 수 있어서 매우 기쁘다”라고 말했다. 그는 “아주 위대하고 아름다운 공연이었다. 부디 딸아이도 중국 문화를 제대로 체험할 수 있었으면 한다”라고 바람을 전했다.

한 양로건강센터의 최고 재무 책임자 단허(何丹) 씨는 부인과 딸을 데리고 지난 22일에 디트로이트에서 열린 션윈 공연을 관람했다. 그는 “중국인으로서 션윈을 매우 좋아한다. 한 달 전부터 이 공연을 기대해 왔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무용수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따로 전하고 싶을 정도’라는 표현을 할 정도로 공연의 감동이 컸다고 전했다.

서양인인 그의 부인도 공연에 대해 “우산 춤, 그리고 긴 소매를 늘어뜨린 채 선보이는 춤이 아주 멋있었다. 화려한 의상의 여자 무용수는 정말 아름다웠고 남자 무용수들도 아주 멋졌다. 프로그램마다 민족의 특색을 엿볼 수 있어서 좋았다”라고 덧붙였다.
 

오클라호마 관객 “인류문화에 대한 사랑 담고 있어”

의사인 펠릭스 시리아크(Felix Cyriaque) 씨는 22일에 오클라호마시티에서 열린 션윈 공연을 친구와 함께 관람했다. 그는 “‘중화 문명의 요람’을 엿볼 수 있었다”며 “션윈은 가족과 문화유산을 사랑하는 문화를 담고 있으며 사람들이 조화롭고 화목하게 어울리는 모습을 표현하고 있다. 이는 나와 관련이 있을 뿐 아니라 중화 문화가 전 세계에 얼마나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고 있는지를 보여준다”고 말했다.

 

휴스턴=린난위(林南宇) 기자  

<© 대기원시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션윈공연#휴스턴#션윈국제예술단#고전무용#전통무용#오클라호마#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영상
  • 1
  • 2
  • 3
  • 4
  • 5
여백
포토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