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홍경민 결혼, ‘불후의 명곡’서 ‘불후(不朽)의 인연’ 맺어

2일 마흔을 앞둔 홍경민이 유부남 대열에 합류했다.

홍경민은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63빌딩 그랜드볼룸홀에서 해금연주자 김유나 씨와 화촉을 밝혔다. 두 사람은 지난 2월 KBS2 ‘불후의 명곡’에서 녹화한 것을 계기로 가까워지면서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ghdrudals홍경민은 결혼 소감에 “결혼 전에는 정신없고 잠도 안 오고 실감이 안난다는 얘길 많이 들었는데 나도 똑같은 경험을 했다. 누구나 겪는 묘한 느낌과 설렘을 느꼈다”라고 말했다.

홍경민은 ‘결혼 롤모델’로 결혼식 사회를 맡은 차태현을 꼽았다. “가장으로서, 남편으로서, 아빠로서 역할을 적절히, 조화롭게 수행하는 등 3박자를 고루 갖춘 결혼생활을 하고 있다. 친구지만 굉장히 좋은 롤모델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차태현이 결혼 전 홍경민에게 조언 보다는 “결혼 후 나를 찾아서 많이 물어보게 될 것”이란 말을 했다고 전했다.

2세 계획에 대해 “첫 아이가 대학가면 난 환갑이다. 애가 커서 부모의 결혼기념일과 자기 생일이 안 맞으면 이상하게 여길 수 있지 않겠나”라며 속도위반하지 않았음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결혼식을 마친 뒤 3일 몰디브로 신혼여행을 떠난다.

연예부  ent@epochtimes.co.kr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